홈으로회사소개  홍보자료

홍보자료

[동영상] 한국 보험사의 변액연금리스크 관리(Numerix)
작성자 : 관리자  작성일 : 16.10.05   조회수 : 703



Addressing the Variable Annuity Market in Korea

In this video blog Janghyuk Youn, Senior Financial Engineer at Numerix speaks with HyungKeun Kim, CEO of Risk & Actuary consulting to discuss the growing variable annuity market in Korea. A consulting company based Seoul, South Korea, R&A focuses on providing variable annuity advisory, actuarial and hedging services, advanced risk management and M&A support to insurers throughout the region.

Specifically Kim discusses how the adoption of IFRS has demanded increased focus on risk management and hedging solutions. He explains how in order to provide a more appropriate valuation for guarantee reserve, the regulation for the evaluation method was changed. As a result some Insurance companies are struggling to stabilize financial management because the stochastic method is closely tied to Korean financial markets. Kim also discusses how Insurance companies might face greater risk if they don’t hedge the guarantee risk after adapting fair valuation of the reserve.

Select CC for English subtitles. See the below transcript to read the full conversation.

 

TRANscRIPT IN KOREAN AND ENGLISH:

윤장혁 (호스트) : 안녕하세요. 뉴메릭스 비디오 블로그에 오신 것을 환영합니다. 저는 뉴메릭스에서 시니어 파이낸셜 엔지니어로 일하고 있는 윤장혁입니다. 저희는 업계 전문가분들을 모시고 시장트렌드나 이슈에 대해 얘기를 들어보는 시간을 가지고 있는데요. 오늘은 한국 보험회사의 변액연금 리스크관리에 대해 들어보기 위해 금융감독원 계리기준 심의위원회의 위원이신 RnA컨설팅의 김형근대표님을 모셨습니다. 대표님 안녕하세요. 김대표님, 한국의 변액보험사업에 대하여 간단히 소개해 주시겠습니까?
Janghyuk Youn (Host) : Hi, Welcome to Numerix Video blog, your expert source of derivatives market trend and topics. I’m your host today, Janghyuk Youn and I’m working as a senior financial engineer at Numerix. Joining me today is Mr. Hyungkeun KIM, CEO of Risk and Actuary consulting and a member of Actuarial Advisory Committee for Korea Financial Supervisory Service to discuss variable annuities risk management for Korea insurance companies. Welcome KIM. Could you introduce VA business in Korea?

김형근 (게스트) : 한국의 변액보험은 2001년부터 판매되기 시작했습니다. 변액보험은 2014년말 기준으로 적립금이 78조원에 이를 정도로 비약적 성장을 하였습니다. 특히 최근의 저금리 기조라든가 고령화사회가 진행되는 흐름을 변액연금은 특히 성장이 기대되고 있습니다. 그런데 이러한 비약적 성장에도 불구하고 질적인 측면에서는 보완할 점이 있다고 생각합니다. 특히, 리스크관리 측면에서는 우리가 많은 부분을 보완해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한국은 2011년부터 IFRS 즉, 국제회계제도를 도입하고 있습니다. 그러나 보험부채의 공정가치평가는 2020년으로 미루어져있죠. 그래서 2020년부터는 리스크관리 부분에 대해서 상당한 변화가 예상됩니다.

Kim (guest) : VA was introduced to Korea in 2001 and the VA market has increased dramatically with total reserve for VA topping 78 trillion Korean won as of 2014. I expect more growth in VA market as we observe lower interest rate and aging population trend. But on the other hand, many things should be supplemented in terms of building risk management. Also Korean insurance companies have been adopting IFRS since 2011, but fair valuation of liability is delayed until 2020. So huge change in risk management is expected.

 

윤장혁 : 네. 한국의 변액연금 시장이 꾸준히 성장할 것으로 기대되지만 안정적 성장을 위해서는 개선하여야 할 점이 있다는 말씀이시군요. 그럼 어떤 점의 개선이 우선되어야 할까요?

Youn : You expect Korean VA market will continuously grow but also expect improvement in risk management to support stable growth. Then what should be improved first?

 

김형근 : 가장 중요한 것은 변액보증에 대한 리스크관리입니다. 한국의 변액연금이 일반펀드상품에 비해 안정적인 것은 적립금에 대한 최저보증이 있기 때문입니다. 보험회사는 변액보증을 위해 보험회사는 보증수수료를 받고 있고 보증준비금을 산출하여 부채로 적립하고 있습니다. 변액보증준비금은 보증수수료를 단순히 적립하는 방법을 사용하다 2011년부터 확률론적 방법을 사용하고 있습니다. 이는 보증부채를 보다 충실한 적립을 위해 평가제도를 바꾼 것입니다. 그러나 지금 사용하는 확률론적 방법이 금융시장에 따라 변동성이 매우 커서, 보험회사가 안정적 재무관리에 어려움을 겪고 있습니다. 아시는 바와 같이 이를 해소하기 위해서는 변액보증에 대한 리스크헷지가 필요합니다. 그러나 문제는 현재의 보증준비금을 산출하는 방법이 공정가치기준이 아니기 때문에 변액보증헷지를 한다 하더라도 헷징효과가 그다지 높지 않을 것으로 기대합니다. 그래서 금융감독원은 변액보증준비금에 대한 공정가치평가를 2018년까지 조기에 도입하고 헷지된 보증리스크에 대하여는 요구자본을 완화하여 주는 방안을 발표하였습니다. 문제는, 공정가치로 평가된 보증준비금은 현재의 평가방법에 비해 금융시장에 민감하다는 것입니다. 따라서 변동성이 더욱 크다고 예상되고 있다는 것입니다. 그래서 보증준비금의 공정가치평가이후에 변액보증에 대한 헷지를 하지 않으면 오히려 보험회사는 더 큰 위험에 직면하게 될 것으로 생각됩니다.

Kim : The most important thing in the business of variable annuity is risk management. Korea’s variable annuity products are more stable for fund owner compared to the general fund, because of the minimum guarantee on saving account of the variable insurance product. The insurance company receives guarantee fees and hold GMxB (Guaranteed Minimum Benefit) reserves of variable annuity products. Before 2011, the guarantee reserves had been simply calculated by accumulating guarantee fees. But since 2011 when IFRS Phase I was introduced, the reserves have been evaluated by the stochastic method.  In order to provide a more appropriate valuation for guarantee reserve, the regulation for the evaluation method was changed.  Insurance companies are struggling to stabilize financial management, because the stochastic method has highly vulnerable to the financial markets.  

As you know, to solve this problem, the hedging of variable annuity’s guarantees is essential. But, the problem is that even though insurance companies do hedge the guarantees, the hedging effect would not be enough to meet the target for financial stability, because the current evaluating method of guarantee reserves is not a fair valuation.  So, the Financial Supervisory Service recently announced a plan to introduce fair valuation of guarantee reserves by 2018 and mitigate the required capital with respect to the hedged guarantee risk. However this could cause another problem. The reserves for GMxB calculated by fair valuation is more sensitive to financial markets compared to the current valuation method. Therefore, greater volatility is expected.  Insurance companies might face greater risk if they don’t hedge the guarantee risk after adapting fair valuation of the reserve.

 

윤장혁 : 네. 헷지에 대한 수요가 증가할 것으로 예상하신다는 답변 들었습니다. 그런데 보험사의 자발적인 움직임이라기 보다 규제의 변화에 의해 헷지가 일시에 수행될거 같은데요. 보험사로썬 큰 도전이 될거 같습니다. 헷징을 수행하기 위한 많은 리소스들, 인력이나, 시스템도 필요하고 일시에 많은 보험사들이 헷징을 한다면 금융시장에도 충격이 갈 수 있겠는데요. 어떻게 준비해야 좋을까요?

Youn : You expect the need and market for VA hedging will grow. But rather than initially being ignited inside of insurance companies but driven by regulation change so hedging starts simultaneously. Then it will be big challenge to insurance companies. Setting up hedging team and operation requires lots of resources like experts, systems and also huge hedge trade may invoke impact to Korean capital market. What do you suggest them to prepare this change?

 

김형근 : 도전적인 과제가 될 것입니다. 한국의 보험회사들은 변액헷지에 대해 많은 경험을 갖고 있지않습니다. 그렇지만 다행히도 벤치마크를 할 수 있는 좋은 시장이 있습니다. 변액보험헷징을 오랜기간 수행해온 북미인데요. 회계기준은 다르지만 이들의 경험이 우리에게 큰 도움이 될것이라 생각합니다. 이 지역에서는 최근에 상품을 단순화한다던가, target volatility 펀드를 운영한다던가, 헷징시스템의 model consistency 같은 점들이 최근 이슈가 되고 있지만, 우리는 좀더 기본적인 헷징 효율성에 대해 말씀드리고 싶습니다. 헷징 효율성은 헷징 성과를 측정하는 중요한 지표입니다. 헷징효율성이 높으면 금융시장의 충격을 부드럽게 흡수해서 보증준비금을 안정적인 상태로 유지할 수 있지만, 헷징효율성이 낮다면 금융시장의 충격이나 변동성이 그대로, 아니면 상당부분 보험회사에 전가될 것입니다. 일례로 최근에 한국 증권회사들이 ELS 헷징으로 큰 손해를 보았는데요. 이는 헷지를 했지만, 헷지효율이 낮기 때문입니다. 또 북미에서 보험회사를 보면 헷지효율성이 낮았기 때문에, 헷지가 충분히 이루어지지 않았기 때문에 심지어는 오래된 보험회사가 도산하기도 하였습니다. 이런 것을 볼때 헷지 훃율성이 가장 중요하다고 생각하는 데요. 헷징 효율성을 높이기 위해서는 헷지 시스템의 자산모델이 자본시장을 잘 반영하고 있어야 합니다. 자산모델이 자본시장을 단순화한 것인데요. 이러한 자산모델을 다양하게 보유하고 이를 활용하여 attribution report를 정기적으로 산출하는 것이 필요합니다. 이러한 분석으로 보험회사는 좀더 높은 수준의 헷징성과를 관리하고 향상할 수 있습니다.

Kim : Yes it will be big challenge. Since Korean insurance companies don’t have much experience in VA hedging. But fortunately US is a good benchmark market since it has been hedging VA for a long time. The accounting rules are different from Korea, but their experience will be most helpful to us. I think we can learn a lot from US market. Recent trends observed in US are simplified VA products, running target volatility fund, and incorporating market consistency in the entire ALM system, but we need to focus more on the basic hedge effectiveness. Hedge effectiveness is an important index to measuring hedge performance. If high level of hedge effectiveness can be achieved, the insurance company can maintain stable reserve regardless of capital market fluctuation. Otherwise high capital market volatility can directly impact reserve amount. For instance, Korean securities houses have suffered significant losses from ELS, due to inefficient hedging. Recently US insurance company has also gone bankrupt due to low and insufficient hedge effectiveness. These cases show that achieving hedge effectiveness can be most important. In order to improve hedge effectiveness, the hedge system’s asset models should accurately reflect the capital market. Capital market models being a simplification of the capital market, having various multiple models to reflect the market is an advantage. Insurance companies can periodically generate attribution report and improve hedge effectiveness though such regular analysis of their hedge performance.

 

윤장혁 : 네. 말씀 잘들었습니다. 오늘 참석해주셔서 감사합니다. 저희 뉴메릭스는 비디오블로그를 통해서 시장의 이슈나 트렌드에 대해 지속적으로 얘기하고자 합니다. 비디오블로그외 링크드인, 트위터를 통해서도 저희의 소식을 접할 수 있으니, 지속적인 관심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Youn : Well Kim. Thank you for joining us today and sharing some insights. The goal of Numerix video blog is to examine topics that you want to talk about. We want to keep the conversation going. So please join us on LinkedIn or Twitter@nxanalytics for industry news and updated blogs. Thank you for joining.

 

Related Content : Numerix Signs Partnership with Risk & Actuary to Tackle Variable Annuity Market in Korea


이전글 한국의 인물 : 알엔에이컨설팅 김형근 대표님(이슈메이커 2016.09)
다음글